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 세월호 5주기 ‘잊지 않겠습니다, 기억 하겠습니다’

최종수정 2019.04.16 10:37 기사입력 2019.04.16 10:37

댓글쓰기

16일 오전 전남 목포 신항만 입구에 마련된 추모관으로 추모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16일 오전 전남 목포 신항만 입구에 마련된 추모관으로 추모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허지현 기자]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아직도 그날의 아픔을 잊지 않은 듯 오전부터 전남 목포시 신항만 입구에 마련된 추모관에는 추모객 발길이 이어졌다.


전국에서 가족들과 함께, 연인, 혼자서 그날의 아픔을 기억하고자 이곳을 찾은 이들이다.

경기도 용인에서 가족들과 함께 휴가를 내 목포에 온 권순욱(43)씨는 “세월호 참사가 일어난지 5년이 지났지만 아직도 진실 규명이 이뤄지지 않아 안타까운마음이다. 가슴이 아프다”며 “이런 사건을 계기로 우리나라가 더 안전한 나라가 돼야 할 것 같아 간절한 마음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까 하는 마음에서 오게 됐다”고 말했다.


16일 오전 전남 목포 신항만 입구에 마련된 추모관.

16일 오전 전남 목포 신항만 입구에 마련된 추모관.

썝蹂몃낫湲 븘씠肄

기억과 진실의 약속 상자

기억과 진실의 약속 상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호남취재본부 허지현 기자 mimi828@naver.com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