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학의 성접대·성폭력 사건' 맡을 특별수사팀 오늘 꾸려질 듯

최종수정 2019.03.29 10:33 기사입력 2019.03.29 10:03

댓글쓰기

문무일 총장 "수사팀 충분한 규모로 편성"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김학의 성접대·성폭력 의혹 사건'을 맡을 특별수사팀이 29일 꾸려질 예정이다.


문무일 검찰총장은 이날 오전 출근길에 "특별수사팀 팀장 인선을 마쳤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빠른 시일 내에 정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특별검사나 특임검사 등의 방안도 논의됐으나 사안의 중대성과 시급성을 감안해 특별수사팀 구성이 가장 적절하다는 결론에 이른 것으로 보인다.

대검찰청은 이날 앞서 과거사진상조사단으로부터 넘겨받은 김 전 법무부 차관의 뇌물 혐의와 곽상도·이중희 전 민정라인의 직권남용 혐의에 대한 자료 검토를 마치고 팀 구성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문 총장은 "수사팀 규모는 제기된 의혹 사항들이 많기 때문에 그것들을 해소하는 데 충분한 규모로 편성하겠다"고 말했다.


검사장급이 팀장을 맡게될 예정이다. 수사 대상이 검찰 출신들인 만큼 대검은 이들과 근무 인연이 없는 팀장을 찾는 데 어려움을 겪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건을 조사해온 과거사진상조사단은 지난 25일 김 전 차관의 뇌물 혐의에 대해 1차적으로 재수사를 권고하고 특수강간 혐의에 대해서는 추가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박나영 기자 bohena@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