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대통령 차 '캐딜락 원' JW메리어트 호텔에…숙소 유력

최종수정 2019.02.23 16:02 기사입력 2019.02.23 16:02

댓글쓰기

전용 리무진 2대 호텔 앞서 포착
당초 유력한 숙소로 거론되던 곳
관계자들 차량 사진 촬영 막아
김정은, 멜리아 또는 메트로폴 유력


제2차 북·미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정상회담 기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로 유력한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량인 더 비스트가 주차돼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2차 북·미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정상회담 기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로 유력한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량인 더 비스트가 주차돼 있다. <사진=연합뉴스>




[하노이(베트남)=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 미국 대통령의 전용 리무진이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등장했다. 제2차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베트남 하노이를 찾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가 아직 알려지지 않은 상황이다. 그의 숙소로 JW메리어트가 낙점됐다는 관측이 나온다.


2차 북·미정상회담을 나흘 앞둔 23일 오전 미국 대통령 전용 리무진 차량 '캐딜락 원' 두 대가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모습을 나타냈다. 캐딜락 원은 육중한 외관 때문에 '비스트'(Beast·야수)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그간 JW메리어트 호텔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로 일찌감치 거론돼 왔다. 이번에 미 대통령 전용 차량마저 모습을 드러낸 것은 이 곳이 트럼프 대통령의 숙소로 확정됐음을 시사한다.


미국 측 관계자들은 이후 '캐딜락 원' 앞에 검은색 밴 차량으로 막아 취재진이 사진이나 영상을 찍는 호텔 바깥 도로 쪽에서는 보이지 않도록 했다.


특히 호텔 내 베트남 측 경호 관계자들은 '캐딜락 원'을 찍은 일부 사진기자들의 카메라를 확인한 뒤 사진을 지울 것을 요구하는 등 경호에 신경을 쓰는 모습이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1차 북·미정상회담 당시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회담을 마친 뒤 건물 밖 정원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산책하던 중 김 위원장에게 '캐딜락 원' 내부를 살짝 보여주기도 했다.


앞서 미국 측은 지난 20일 대형 C-17 수송기 편으로 대통령 전용 헬기 '마린 원'을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을 통해 공수한 바 있다.


한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숙소로는 멜리야 호텔과 소피텔 메트로폴 호텔이 거론되고 있다. 앞서 김 위원장의 의전을 총괄하는 김창선 국무위원회 부장은 닷새 연속 하노이 시내에 있는 소피텔 레전드 메트로폴 하노이를 찾았다.


소피텔 메트로폴 호텔은 트럼프 대통령이 2017년 하노이를 방문했을 때 투숙한 호텔이기도 하다.


주요 외신들은 베트남 게스트하우스(영빈관)와 멀지 않은 멜리아 호텔에 김 위원장이 투숙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다.


다만 지난해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 당시에도 김 위원장의 숙소는 최종 단계에서야 결정된 만큼 섣불리 예단하기 힘들다는 시각도 여전하다.


제2차 북·미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정상회담 기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로 유력한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량인 더 비스트가 주차돼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제2차 북·미회담을 나흘 앞둔 23일(현지시간) 정상회담 기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숙소로 유력한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 호텔에 트럼프 대통령 전용차량인 더 비스트가 주차돼 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북미정상회담 기사 모아보기


하노이(베트남)=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