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파구 잠실역 사거리 '미세먼지 전광판' 설치

최종수정 2019.01.03 08:30 기사입력 2019.01.03 08:30

댓글쓰기

유동인구 많은 잠실역 사거리에 24시간 가동, 미세먼지 발생시 행동요령 전파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지난해 12월28일 지역주민에게 실시간 미세먼지 정보를 제공하고 행동요령을 신속히 전파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전광판’을 설치했다.

‘미세먼지 전광판’은 유동인구를 고려해 지하철 및 버스탑승객, 롯데월드타워와 백화점 이용객들이 많은 잠실역 사거리에 설치, 24시간 가동한다.

미세먼지 및 대기질에 따라 ‘좋음’ ‘보통’ ‘나쁨’ ‘매우 나쁨’ 4단계로 구분하여 표시되며, 단계별로 색깔을 달리해 손쉬운 이해를 도울 예정이다.

특히 미세먼지 주의보(매우 나쁨 단계)가 발령시 전광판을 통해 마스크 착용 및 외출자제 등 행동요령을 신속하게 전파한다.
송파구 잠실역 사거리 '미세먼지 전광판' 설치


또 미세먼지 전광판은 미세먼지(PM10, PM2.5) 뿐 아니라, 오존·이산화질소·아황산가스·일산화탄소 등 주민의 건강과 직결되는 주요 대기질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올 상반기 중으로 지역내 공사가 진행 중인 현장을 10곳을 지정, 이동식 미세먼지 측정기도 설치·운영한다.

송파구는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을 세우고, ‘생활 속 미세먼지 줄이기 실천운동’ ‘공사장 비산먼지 관리강화’ ‘교통분야 미세먼지 관리강화’ ‘생활주변 미세먼지 저감’ 등 다양한 정책과 지속적인 홍보를 추진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 '2018 구민여론조사' 결과 많은 구민께서 ‘환경’에 대한 큰 기대감을 보여주셨다”면서 “이번 ‘미세먼지 전광판’ 설치와 더불어 미세먼지 저감 정책을 중점적으로 펼쳐 구민의 건강과 삶의 질에 직결되는 미세먼지 문제를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과(2147-3259)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