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위메프 플러스→원더배송

최종수정 2016.12.09 09:06 기사입력 2016.12.09 09:06

댓글쓰기

위메프, 직매입 배송 서비스 변경

위메프 플러스→원더배송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소셜커머스 위메프가 직매입 배송 서비스 ‘위메프플러스’를 ‘원더배송’으로 변경하고, 보다 차별화된 무료배송 서비스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위메프는 "위메프플러스를 1년간 운영한 결과 서비스가 안정화 단계에 접어듦에 따라, 고객이 배송 서비스임을 보다 직관적으로 알 수 있도록 기존의 브랜드를 원더배송으로 변경한다"며 "보다 차별화된 무료 배송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존의 위메프플러스는 위메프가 8000여 개의 품목을 직매입해 배송하는 서비스다. 주중 오후 10시까지 주문 시 익일 배송 비율이 95%에 다다르고, 전체 상품 가운데 85%가 한 건만 주문해도 무료 배송일 정도로 경쟁력을 갖추면서, 최근 3개월간 취급고가 36% 급성장했다.

지난달 14일에는 소셜커머스 업계 최초로 신선물류센터를 오픈해 ‘신선생’이라는 브랜드로 신선식품 배송을 시작했으며, 묶음배송이 가능한 ‘1분마트’, 운동화 편집매장인 ‘슈즈코치’, 도서 및 유아용품 편집매장인 ‘책과놀이’ 등 상품 카테고리 별 전문 매장을 잇달아 선보이며 고객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또 8월에는 분유와 기저귀 등을 주문한지 2시간 안에 배송하는 ‘지금사면, 바로도착’ 서비스를 도입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앞으로 위메프는 원더배송 브랜드로 무료배송을 더욱 강화함으로써, 소셜커머스가 갖고 있는 본원의 가격 경쟁력을 배송의 영역까지 더 넓힐 계획이다.

위메프는 원더배송 도입을 기념해 오는 11일까지 최대 70%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오픈 기념 특가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