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천안·음성·진천·세종 고병원성 AI 확진

최종수정 2016.12.19 21:40 기사입력 2016.11.29 08: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충남 천안과 충북 음성, 진천, 세종에서 신고된 조류인플루엔자(AI)가 모두 고병원성 AI(H5N6)로 확진됐다.

29일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24일 신고된 충남 천안 오리와 25일 신고된 충북 음성·진천 오리, 26일 신고된 세종 산란계 의심축이 검역본부 정밀검사 결과 고병원성 AI(H5N6형)로 최종 확진됐다고 밝혔다.
해당농가에서 사육중인 오리 천안 9900마리, 음성 8842마리, 진천 1만3000마리를 포함해 세종 산란계 70만3000마리는 예방 차원에서 매몰 처리됐다.

또 해당 농장을 중심으로 방역대를 설정해 이동통제, 거점소독시설 설치·운영 등 긴급 방역조치를 실시했다.

농식품부는 AI 추가 발생 방지를 위해 가금류 사육농가와 관련 종사자들에게 철저한 소독, 외부인·차량 출입통제 등 차단방역에 만전을 기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