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엔지니어링, '제16회 자연환경대상'서 환경부장관상 수상

최종수정 2016.11.28 08:48 기사입력 2016.11.28 08:48

댓글쓰기

현대엔지니어링이 '제16회 자연환경대상'에서 환경부장관상을 받은 '위례신도시 A3-7블록 공동주택' 내에 마련된 텃밭(제공: 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이 '제16회 자연환경대상'에서 환경부장관상을 받은 '위례신도시 A3-7블록 공동주택' 내에 마련된 텃밭(제공: 현대엔지니어링)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제16회 자연환경대상'에서 위례신도시 A3-7블록 공동주택이 '도시·인공지반' 부문 최우수상인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환경계획조성협회가 주최하고 환경부가 후원하는 이 행사는 지역을 생태적·친환경적으로 우수하게 보전·복원한 사례를 발굴해 시상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2014년에도 세종시 1-3생활권 M6블록 공동주택으로 환경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올해 수상작은 위례신도시에서 2013년 6월부터 2015년 11월까지 약 29개월에 걸쳐 완공한 지하 2층, 지상 15~24층, 13개동 970가구 규모의 공동주택이다. 총 대지면적 5만7185㎡ 중 조경면적이 2만3624㎡로 41%의 높은 녹지율을 자랑한다.

이 단지는 '함께 만들어가는 에코빌리지'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For nature, 자연을 닮은 마을 ▲For energy, 지속가능한 마을 ▲For community, 공동체가 있는 마을 등 친환경성과 입주민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또 빗물을 모아 정수 과정을 거쳐 조경용수로 재활용하는 우수(雨水)재활용 시설, 단지 내 가로등 점등에 사용되는 태양광 발전시스템, 총 길이 800m에 달하는 자전거도로 등 지속가능한 단지 형성을 위한 노력도 돋보였다.
단지 한 켠에 입주민들이 모여 함께 밭을 일구며 협력할 수 있는 텃밭정원도 조성했다. 공용키친, 카페 등 여러 기능이 복합된 '커뮤니티카페'를 설치해 입주민들이 자유롭게 교류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