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한은행, 중금리 사잇돌대출 400억원 넘어서

최종수정 2016.11.07 15:08 기사입력 2016.11.07 15: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손선희 기자] 신한은행은 중금리 신용대출 활성화를 위해 출시한 '신한 사잇돌 중금리대출' 취급액이 400억원을 넘어섰다고 7일 밝혔다.

신한은행 자체 집계에 따르면 지난 3일 기준 중금리 대출 취급 건수는 약 3700건, 금액은 약 407억원으로 집계됐다. 신한 사잇돌 중금리대출은 은행의 기존 신용대출을 이용하기 어려워 고금리 대출을 이용할 수밖에 없었던 중위험ㆍ중신용 고객을 대상으로 서울보증보험 보증서를 담보로 대출해주는 상품이다.
이 대출의 한도와 금리는 서울보증보험의 고객별 신용등급에 따라 달라지는데 최대 2000만원, 최저 연 5.93%다. 만기는 1~5년이고 거치기간 없이 매월 분할 상환하는 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신한은행 영업점은 물론 써니뱅크, S뱅크, 인터넷뱅킹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해 무방문ㆍ무서류 방식으로 대출을 이용할 수 있다. 대출 보증한도 조회는 써니뱅크를 통해 가능하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용양극화 해소와 중금리 대출 활성화를 위해 꾸준히 관심을 기울인 결과 은행권에서 가장 먼저 400억원을 돌파했다"며 "보다 많은 고객이 사잇돌 중금리대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손선희 기자 shee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