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HN한국사이버결제, 알리페이와 제휴 맺고 실시간 환급 서비스 선보여

최종수정 2016.07.28 13:05 기사입력 2016.07.28 13:05

댓글쓰기

NHN한국사이버결제는 중국 온라인 결제 업체 알리페이(Alipay, 한국지사장 정원식)와 제휴를 맺고 한국을 찾는 중국 관광객을 위한 택스 리펀드 알리페이 실시간 환급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이 서비스는 중국 고객이 알리페이로 환급을 받으면 알리페이가 대금을 고객에게 실시간으로 지급한다. 이후 NHN한국사이버결제와 정산하고 차후 환급사업자들로부터 받는 구조로 진행된다.
이번 양사간의 제휴는 그동안 알리페이와 제휴하지 못했던 국내 중소 환급사업자에게 보다 원활한 서비스 보급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다만 환급사업자가 알리페이 실시간 환급 서비스를 가입 하면, 중국 관광객이 알리페이로 환급금을 받을 때 일정규모를 NHN한국사이버결제에 수수료로 내야 한다. 알리페이는 현재 환급사업자나 NHN한국사이버결제에 별도의 수수료를 부과하지 않는 구조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NHN한국사이버결제 관계자는 “이번 제휴를 통해 한국을 찾는 중국 관광객의 환급 서비스가 간편해질 것으로 보인다”며 “한국 관광 이미지 제고와 알리페이의 국내 결제 시장 진출에 주요 파트너사로 자리매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정혁 기자 mail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