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지상파 아나운서 12명,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 합류

최종수정 2016.07.22 15:42 기사입력 2016.07.22 15: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국내 지상파 방송 3사 대표 아나운서 열두 명이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에 합류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22일 오후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대한민국 스포츠 발전에 기여한 KBS와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3사 대표 아나운서 열두 명에 대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특히, 이번에 위촉된 홍보대사들은 그동안 올림픽을 비롯한 각종 국제스포츠대회와 다양한 스포츠 프로그램에서 활약하고 있는 아나운서들로, 다음 달 개최되는 리우하계올림픽 부터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한 관심도 제고와 홍보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이날 “스포츠 경기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살려내는 아나운서들의 실력과 노련미가 대한민국에서 열리는 동계올림픽을 안방에 전달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특히, 다음 달 리우하계올림픽 기간 중에 각 중계석과 스튜디오에서 차기 대회인 평창 대회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활동을 기대한다”고 했다.

한편, 이번에 홍보대사로 위촉된 아나운서는 이재홍, 도경완, 이현주, 이지연(KBS), 김완태, 김나진, 이재은, 김초롱(MBC), 배기완, 배성재, 박선영, 장예원(SBS) 등 열두 명이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