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평창조직위, 동계 패럴림픽 국제적 저변확대 추진

최종수정 2016.07.11 14:40 기사입력 2016.07.11 14: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는 동계패럴림픽의 국제적 저변을 확대하고 2018 평창 패럴림픽 대회 참가선수를 크게 늘리기 위한 국제 워크숍을 함께 추진키로 하고 8일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IPC 산하 아기토스 재단과 함께 추진될 국제 워크숍은 동계패럴림픽이 활성화 되지 못한 동유럽과 아시아 국가의 선수, 지도자, 스포츠 매니저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스포츠 장비 지원 사업 등이 심도 있게 논의 될 예정이다.

조직위는 이번 MOU체결에 앞서 지난해 11월 25일 동유럽 워크숍 추진을 위한 임시협약을 맺었고 올해 1월 25일부터 30일까지 세르비아 스타라 플라니아와 2월 21일부터 26일까지는 세르비아 노비사드에서 동유럽권 알파인스키와 아이스슬레지하키 선수와 지도자를 대상으로 국제 워크숍을 개최한 바 있다.

조직위는 또 오는 8월에 에스토니아 탈린에서 동유럽권 휠체어컬링 선수 와 지도자를 대상으로 워크숍을 가질 예정이며, 국내에서는 오는 11월과 2017년 3월에 평창과 강릉에서 동계패럴림픽 스포츠 저개발 국가를 대상으로 크로스컨트리스키, 바이애슬론, 아이스슬레지하키 종목에 대한 워크숍을 개최할 계획이다.

평창조직위 관계자는 “이번 국제 워크숍은 2018 평창대회 유치시 패럴림픽 동계스포츠 발전과 장애인식 개선을 위해 추진하기로 약속한 특별 프로젝트(ADP : Actualising the Dream Project)사업의 성실한 이행과 함께 전 세계 동계패럴림픽 스포츠 발전을 꾀한다는 비전적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