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전국투어 캠페인 개시행사 개최

최종수정 2016.07.13 17:24 기사입력 2016.07.13 14:42

댓글쓰기

김연아와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사진=평창조직위 제공]

김연아와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 [사진=평창조직위 제공]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대회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가 본격적인 전국투어 홍보캠페인에 나선다.

평창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13일 “평창대회의 국내외 홍보와 마케팅의 심볼이 될 마스코트 전국투어 개시를 알리는 ‘수호랑 반다비와 함께 하는 2018 평창’ 행사를 오는 18일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횡계초등학교에서 개최 한다”고 했다.
대회 마스코트인 ‘수호랑·반다비’를 처음으로 공식적인 무대에 올릴 이날 행사에는 이희범 조직위원장과 여형구 사무총장, 배진환 강원도 행정부지사, 심재국 평창군수, 윤성보 정선부군수,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 본격적인 대회 붐 업 활동에 들어간다.

특히 홍보대사인 김연아를 비롯해 30여명의 전·현직 동·하계종목 국가대표 선수들이 횡계초등학교 모든 어린이들과 함께 아홉 개의 올림픽과 패럴림픽 종목을 체험하는 ‘미니 올림픽’을 개최, 평창대회의 성공을 기원한다.

정인규 조직위 홍보부장은 “이번 행사는 국민들과 평창, 세계인들과 평창이 서로 소통할 수 있는 마스코트 ‘수호랑·반다비’의 전국 투어 시작을 대내·외에 알리는 이벤트”라며 “앞으로 전국 주요도시와 축제는 물론 리우올림픽을 비롯한 해외 홍보 등을 통해 대회 붐 조성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전했다.
조직위는 지난달 2일 마스코트 ‘수호랑’과 ‘반다비’를 발표한 이후 카카오톡 이모티콘은 제작해 무료로 배포, 열흘 만에 10만 개 전량이 매진되는 등 큰 호응을 얻어 앞으로의 활동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번 행사가 개최되는 횡계초등학교는 강원도내 동계스포츠동아리 연구시범학교로 지정돼 대회 홍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