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옥중화’ 정준호, 고수에 “날 용서해줄 순 없겠느냐”

최종수정 2016.07.18 11:16 기사입력 2016.07.18 11:16

댓글쓰기

MBC 주말 드라마 '옥중화'.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주말 드라마 '옥중화'. 사진=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옥중화’ 정준호가 고수에게 용서를 구해 눈길을 끌고 있다.

17일 방송된 MBC 주말드라마 ‘옥중화’에서 윤원형(정준호)가 윤태원(고수)을 찾아 “어린 너와 어미를 버린 것 미안하다. 백번 사죄하겠다”며 “날 용서해줄 순 없겠느냐”며 용서를 구했다.

이어 태원이 “그 한 마디로 용서받을 수 있을 것 같냐”고 말했지만, 원형은 “너한테 용서를 받고 아비로 인정받겠다”고 말하면서 “‘적서차별’을 철폐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태원은 원형이 “정난정(박주미)을 견제할 사람이 필요하다”며 본심을 드러내자 “그런 장단에 놀아날 생각이 없다”고 전했다.

한편 ‘옥중화’는 옥에서 태어난 천재 소녀 옥녀(진세연)와 조선상단의 미스터리 인물 윤태원의 어드벤처 사극 드라마로, 매주 주말 오후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