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産銀, 삼성重 대출만기 3개월로 단축

최종수정 2016.07.15 19:17 기사입력 2016.07.15 19:1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산업은행은 15일 삼성중공업의 만기 도래 여신 3000억원에 대해 만기를 3개월 연장했다고 밝혔다. 그간 1년 단위로 연장해오던 것을 3개월로 단축한 것이다.

시중은행들에 이어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도 만기 연장 축소에 동참한 셈이다. 앞서 KB국민은행(6개월→3개월), 신한은행(1년→3개월) 등도 만기를 연장하며 대출 기간을 단축했다.

자구안 등에 대한 불확실성이 배경으로 풀이된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