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지원 "사드 배치 국회 비준동의를 위한 특별 결의안 채택해야"

최종수정 2016.07.22 09:27 기사입력 2016.07.15 09: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유제훈 기자]박지원 국민의당 비상대책위원장은 15일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 한반도 배치와 관련해 국회 비준동의를 위한 특별 결의안을 채택할 것을 제안했다. 박 위원장은 사드 배치로 달라진 동북아 신냉전 질서와 관련해 박근혜 대통령의 설명을 요구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회의에서 "사드배치 비준동의안을 정부는 당당히 국회에 제출해 충분한 토론을 거쳐 처리하자고 다시 한 번 촉구한다"면서 "국민의당은 사드배치 국회 비준동의를 위한 특별 결의안을 채택하자고 결의한다"고 말했다.
박지원 "사드 배치 국회 비준동의를 위한 특별 결의안 채택해야"

그는 "우리가 운전대에 앉고 조수석에 북한을 태우고 미중일러와 공조하는 4바퀴로 가야 하는 것이 햇볕정책이고 한반도 프로세스인데 이제 중국과 러시아라는 두 바퀴는 떨어져 나간 것"이라며 "신냉전 블록을 어떻게 뚫고 달릴 수 있을지에 대해 설명하는 게 박 대통령의 도리고 의무"라고 주장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전날 박 대통령이 '사드 배치와 관련해 불필요한 논쟁을 멈춰야 한다'고 밝힌 것에 대해 "사드는 무기배치의 문제가 아니고 우리의 주권과 국익, 운명이 달린 총체적인 국가안전의 문제"라면서 "1년 남짓 남은 정권의 무능, 무책임, 일방 통행에 백년 국가의 미래를 맡길 수는 없다"고 말했다.

아울러 박 비대위원장은 제1야당은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신속히 당론채택을 해줄 것을 다시 한 번 요구한다"고 말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