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원종 "이정현, 홍보수석 임무 충실하기 위해 협조 요청"

최종수정 2016.07.04 08:25 기사입력 2016.07.01 11:07

댓글쓰기

이원종 "이정현, 홍보수석 임무 충실하기 위해 협조 요청"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이원종 대통령 비서실장은 1일 이정현 전 청와대 홍보수석의 세월호 보도 개입 의혹에 "홍보수석으로서 본연의 임무에 충실하기 위해 협조를 요청한 것일 것"이라고 밝혔다.

이 비서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업무보고에 출석, 강병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통령은 관저에서 이 홍보수석과 KBS 뉴스를 동시에 시청하고 보도통제를 지시한 것"이라고 주장하자 "그런 문제를 추측으로 말씀하시는 건 무리가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강 의원은 2014년 4월 30일 오후 청와대 대통령 관저 출입기록 제출을 요구하며 "이 전 홍보수석이 청와대 관저에서 9시 뉴스 함께 시청했는지 여부를 따져보면 알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러나 이에 청와대 측은 "관저 출입기록은 대외 공개가 불가하고 전례도 없다"고 거부했다. 또한 이 비서실장은 "이 사건은 고소고발이 두 군데에서 돼 있는 걸로 알고 있다"며 "수사가 끝나면 명백하게 가려질 것"이라고 선을 그었다.

강 의원이 이번 의혹을 '제2의 보도지침 사건'으로 규정하자 이 비서실장은 "대한민국 국민 중 가장 어깨가 무겁고 마음 아팠던 사람은 바로 대통령이었을 것"이라며 "그런 말씀은 비서실장으로서 동의할 수 없다"고 반박했다.
앞서 전날 세월호 참사 직후 이 전 홍보수석이 김시곤 당시 KBS 보도국장에게 전화로 관련 뉴스의 수정 또는 삭제를 요청한 내용의 녹취파일이 공개돼 논란이 일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