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라인, 美·日 동시 상장… "M&A 등 전략적 투자 나설 것"

최종수정 2016.06.10 16:03 기사입력 2016.06.10 16:03

댓글쓰기

"글로벌 기업과 경쟁에 적극 나서기 위한 것"
신주 발행해 3500만주 공모 예정


라인, 美·日 동시 상장… "M&A 등 전략적 투자 나설 것"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네이버의 자회사인 라인 주식회사가 일본 도쿄증시와 미국 뉴욕증시에 동시 상장을 추진한다.

10일 네이버( NAVER )는 이사회를 열고 100% 자회사인 라인 주식회사의 상장을 위한 신주발행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네이버는 "라인 상장을 통해 독자적으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창구를 확보하고 거대한 자본과 브랜드를 앞세운 글로벌 기업들과의 경쟁에 더욱 기민하고 적극적으로 나설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라인은 상장을 통해 확보한 자금으로 일본과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을 위한 글로벌 M&A 등 전략적 투자에 활용할 계획이다.

라인 주식회사 상장 주간사는 노무라 증권, 모건스탠리, 골드만삭스, JP모건이다.

라인 주식회사는 신주발행 방식으로 3500만주 (일본 투자자 대상 1300만주, 일본 외 해외 투자자 대상 2200만주)를 공모할 예정이다,

수요 예측은 6월28일(미국 기준 27일)~7월8일, 공모주 청약은 7월12일~13일, 상장 예정일은 뉴욕은 7월14일, 도쿄는 7월15일이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