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손을 잡다

최종수정 2016.04.14 11:35 기사입력 2016.04.14 11:35

댓글쓰기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완도 근해 조업선단 완도항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창출, '2017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지원을 위해 부산의 대형기선저인망수협, 완도수산고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완도 근해 조업선단 완도항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창출, '2017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지원을 위해 부산의 대형기선저인망수협, 완도수산고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완도군, 대형기선저인망수협·완도수산고와 업무협약"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완도 근해 조업선단 완도항 유치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창출, '2017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지원을 위해 부산의 대형기선저인망수협, 완도수산고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추진한 업무협약은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시책 협조를 위해 부산의 대형기선저인망수협 방문을 계기로 이루어지게 되었다.

협약 주요 내용은 완도군의 지역경제 활성화, 근해 조업선단 완도항 입항 시 상호 협력, 완도수산고등학교의 장학금 지원 및 일자리 창출과 '2017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홍보 및 참여를 약속했다.

그동안 완도군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근해 조업선단 완도항 유치를 노력한 결과 2015년에 2,700억 원의 경제적 파급 효과를 거둔바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조업선단이 완도항으로 입항해 시가지에 선원들이 북적여 완도읍이 활기를 찾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완도수산고의 일자리 창출을 기대하며, 내년에 개최 되는 박람회 홍보와 참여로 완도군의 안전한 수산물을 해외에 알려 세계화 하겠다”고 말했다.

정연송 조합장은 “완도항에 쌍끌이 선박 입항을 최초로 개척한 선주이자 선장으로 감회가 새롭다”면서 “내년에 개최되는 박람회 홍보와 함께 전 조합원이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완도군은 이번 협약을 통해 상호 상생 관계를 지속적으로 유지해 완도군 수산업 발전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