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태호 "김무성 개인적 공천 비판, 당혹스럽다"

최종수정 2016.03.17 09:45 기사입력 2016.03.17 09:45

댓글쓰기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김태호 새누리당 최고위원은 17일 김무성 대표가 전날 기자회견을 열고 일부 지역구의 공천 결과를 비판한 데 대해 "상당히 당혹스럽다. 어른스럽지 못했다"고 말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친박(친박근혜)계 최고위원들을 중심으로 소집된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면서 취재진과 만나 "재논의를 전제로 하고 정회된 상태에서 그런 형태의 개인적 발표가 있었단 것은 적절치 못했다. 옳은 일이 아니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전날 최고위원들간 비공식 회의에서 논의된 공천 결과에 대해 김 대표가 전격 기자회견을 열어 개인 견해를 드러낸 건 잘못된 처사였다는 말이다.

그러면서 김 최고위원은 "부끄럽다. 집안 꼴이 이 모양이 돼서"라며 "또 가장으로서의 어떤 역할에 대해 좀 어른스럽지 못하단 생각을 갖고 있다"고 김 대표를 에둘러 비판했다.

다만 김 최고위원은 전날 최고위에서 보류된 공천 결과를 의결할 수 있을지 여부에 대해선 "미리 예단해서 얘기할 수 없는 부분"이라고 말을 아꼈다.
한편 전날 비박(비박근혜)계의 대거 탈락에 이의를 제기한 김 대표는 이날 최고위 소집에 반대해 불참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