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콤, 중소기업 위한 핀테크 플랫폼 공동추진

최종수정 2016.03.17 09:10 기사입력 2016.03.17 09: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정민 기자] 코스콤은 17일 서울 중구 포스코대우 서울 본사에서 포스코대우, 스타뱅크, 우리은행과 ‘중소기업 금융지원을 위한 핀테크 플랫폼 공동추진’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핀테크 플랫폼은 신용도 및 한도 문제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들이 여유자금을 운용하는 투자자들로부터 금융지원을 받을 수 있는 일종의 ‘공급망금융’이다.
4개사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금융애로 해소를 위해 다양한 핀테크 사업에 추가적으로 협력, 기존 간편결제와 개인간 소액대출 중개 중심의 국내 핀테크 사업을 일반 중소기업으로까지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실무협의체를 구성, 핀테크 플랫폼의 연내 서비스 개시를 목표로 구체적인 사업방식과 투자규모, 각 사가 수행할 역할 등에 대해 관련 기업 및 단체, 기관 등과 논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정연대 코스콤 사장은 “이번 협력으로 현금유동성의 애로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은 자금조달 창구를, 투자자는 저금리 시대의 새로운 투자처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을 위한 대안금융을 제공함으로써 창조경제의 한 축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코스콤 정연대 사장, 포스코대우 김영상 대표, 스타뱅크 조문기 대표, 우리은행 이광구 행장 등이 참석했다.


이정민 기자 ljm101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