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ITU, KT가 제안한 5G 통합 통신망 기술 초안 채택

최종수정 2016.03.13 09:00 기사입력 2016.03.13 09:00

댓글쓰기

ITU, KT가 제안한 5G 통합 통신망 기술 초안 채택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KT는 제5차 ITU-T IMT-2020 포커스 그룹 회의에서 KT가 제안한 5세대(G) 통신망 관리 기술이 세계 최초의 5G 유·무선 통합 통신망 관리 표준문서 초안으로 승인됐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4일간 KT 우면동 융합기술원에서 열린 이번 회의에서는 ▲텔레콤 이탈리아(Telecom Italia), NTT, 사우디 텔레콤 등 6개 글로벌 주요 통신사 ▲에릭슨, 노키아 등 11개 장비 사업자 ▲스위스 연방통신청, 중국 신통원 등 4개 국가기관 ▲ETRI, 동경대 등 4개 연구기관 전문가들이 참여해 통신망관리, 통신망구조, 가상화 등을 주제로 5G 국제표준 개발을 논의했다.

KT는 이번 회의에서 5G 망관리와 관련한 2건의 표준 문서 초안을 채택시켰다. 이 초안은 향후 ITU-T의 제 13 스터디그룹(Study Group 13) 총회에서 최종 승인될 예정이다.

특히 통신 국제표준은 그 동안 무선과 유선분야간 서로 다른 표준을 개발하고 활용하여 왔다. 이 때문에 통신사들은 새로운 기술이 표준화 될 때마다 통신망을 새로 구축하는 비용 부담을 겪어왔다. KT의 이번 5G 국제표준화 성과는 이 같은 비용 부담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

이동면 KT 융합기술원장은 "KT는 대용량 트래픽 전송과 초고품질 서비스 기술도 선제적으로 개발하고 있다"며 "KT는 어느 사업자보다도 뛰어난 속도와 품질을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통신 인프라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