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한국가스기술공사, 공동 안전관리 협약체결

최종수정 2016.03.11 09:27 기사입력 2016.03.11 09:27

댓글쓰기

KT 네트워크부문 오성목 부사장(오른쪽)과 한국가스기술공사 이석순 사장(왼쪽)이 업무협약을 마치고 악수하는 모습.

KT 네트워크부문 오성목 부사장(오른쪽)과 한국가스기술공사 이석순 사장(왼쪽)이 업무협약을 마치고 악수하는 모습.


안정적 서비스를 위해 양사간 비상연락체계 구축
공동 안전관리 협의체 구성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KT 는 한국가스기술공사와 서울 KT 광화문빌딩 웨스트(West)에서 지하관로 등 공동 안전관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양사간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하고 ▲공동 안전관리 협의체를 구성해 ▲상호 안전교육 및 정보를 공유해 나간다는 것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KT와 한국가스기술공사는 통신관과 가스 주배관 병행구간의 공동 안전관리를 통해 예상치 못한 공사 장애 등 고객품질 저해요인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KT는 중장비 굴착작업으로 인한 통신 케이블 파손이 예상 외로 상당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작은 광케이블 하나에도 수십만 가입자가 수용돼 파손될 경우 인근지역 유무선 통신 서비스가 모두 중단되는 피해로 이어지게 된다고 설명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체결을 계기로 보다 빠르게 외부 공사정보를 수집하고 공유해 통신관과 가스 주배관 병행구간의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으며 고객들에게 보다 더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과 통신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거라 전망했다.
오성목 KT 네트워크부문 부사장은 “KT는 한국가스기술공사와 긴밀히 협력해 국가 주요시설에 대한 안전 확보와 함께 향후 양사간 사업협력에 있어 시너지를 극대화 하여 고객인식 1등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석순 한국가스기술공사 사장은 “한국가스기술공사와 KT의 협업이 국민안전 기여를 위한 민관교류 확대에 물꼬를 트고 큰 성과를 창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