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피치, 핀란드 국가신용등급 'AA+'로 강등

최종수정 2016.03.12 12:11 기사입력 2016.03.12 12: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국제신용평가사 피치가 11일(현지시간) 핀란드의 국가신용등급을 'AAA'에서 'AA+'로 강등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신용등급 전망은 '안정적'으로 제시했다.
피치는 "핀란드의 지난해 연간 경제성장률이 0.4%에 불과해 유럽연합(EU) 국가 가운데 그리스 다음으로 심각하다"고 설명했다.

또 "국내총생산(GDP) 대비 정부 부채의 비율이 2020년까지 67.5%로 오를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도 지난해 핀란드의 국가신용등급을 AA+로 강등한 바 있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