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늘부터 주요 화장품 면세가격 조정…'숨37' 올리고 'SK-Ⅱ' 내리고

최종수정 2016.02.01 10:49 기사입력 2016.02.01 10:20

댓글쓰기

-LG생활건강의 숨37, 평균 3% 인상
-SK-Ⅱ, 클라란스, 샤넬, 나스 등 판매가격 낮춰


숨37의 '시크릿에센스'(좌측)와 SK-Ⅱ의 '피테라에센스'

숨37의 '시크릿에센스'(좌측)와 SK-Ⅱ의 '피테라에센스'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이달 들어 국내와 해외 화장품 브랜드가 면세 가격을 조정했다. LG생활건강 은 발효 화장품브랜드 숨37의 가격을 올렸고, SK-Ⅱ 등 수입화장품 브랜드 가격은 내렸다.
1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숨37는 면세점 제품가격을 평균 3% 올렸다. 시크릿 에센스는 90달러에서 94달러로 4.4% 올랐다. 아쿠아슬리핑팩은 38달러에서 40달러로 5.2%, 워터젤크림은 56달러에서 58달러로 3.6% 인상됐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면세점은 보통 백화점 가격의 85% 수준으로 판매하고 있다"면서 "숨37은 그동안 82% 가격을 유지해오다 85% 가격으로 인상한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반면 수입화장품브랜드 SK-Ⅱ와 샤넬, 클라란스, 나스 등은 면세점 판매 가격을 낮췄다.
SK-Ⅱ는 제품가격을 평균 2% 인하했다. 피테라에센스 가격은 165달러에서 161달러로 2.4% 내렸다. 스템파워리치크림은 120달러에서 118달러, 스템파워아이크림은 90달러에서 88달러로 각각 1.6%, 2.2% 인하했다.
샤넬은 제품가격을 평균 4.1% 인하했다. 여성 향수인 샹스 오 드 뚜왈렛은 92달러에서 88달러로 4.3% 내렸다.

클라란스는 제품 가격은 평균 3.5% 인하했다. 클라란스의 블루 오키드 페이스 오일 가격은 49달러에서 47달러로 4.1%, 더블세럼은 113달러에서 110달러로 2.7% 낮췄다. 메이크업 브랜드 나스의 일부 메이크업 제품 가격도 인하됐다. 나스 퓨어매트립스틱은 27달러에서 26달러로 3.7% 내렸다.

면세점 관계자는 "환율이 오르면서 면세점 가격이 백화점 판매가격과 차이가 없어졌다"며 제품 가격을 인하한 배경을 설명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