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자농구 우리은행, 시범경기서 신한은행 제압

최종수정 2014.10.25 20:58 기사입력 2014.10.25 20: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춘천 우리은행이 2014-2015시즌 여자프로농구 시범경기에서 2연승을 달렸다. 춘천 호반체육관에서 25일 열린 인천 신한은행과 홈경기에서 77-72로 이겼다. 일등공신은 외국인 듀오 샤데 휴스턴과 샤샤 굿렛. 각각 22득점과 17득점 13리바운드로 활약했다. 박혜진도 12득점 5리바운드 7도움으로 힘을 보탰다. 신한은행은 곽주영이 16득점 6리바운드, 김단비가 15득점 4도움으로 분전했지만 우리은행의 외국인 듀오를 묶지 못해 기선 제압에 실패했다. 한편 여자프로농구는 11월 1일에 정규리그를 시작한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