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차, 대구에 상용차 고난도 정비센터 선봬

최종수정 2014.10.19 09:00 기사입력 2014.10.19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현대자동차는 상용차 고난도 정비를 전담하는 상용 하이테크(HI-TECH) 센터를 대구 성서공단 내에 마련, 20일부터 운영한다고 19일 전했다.

첨단 전자장비가 적용된 상용차의 고난도 정비의 경우 지금껏 서울 동작구 대방동에 있는 본사 하이테크 센터에서만 가능했다. 이번에 대구를 시작으로 전국 각지로 확대, 고객이 더 빨리 정비를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현대차 상용 하이테크 센터는 차량기술사 자격증을 보유하는 등 전문성ㆍ기술력을 갖춘 우수 인재로 구성된 본사 정비요원이 상주한다. 25.5t 덤프트럭, 25t 카고트럭도 들어올릴 수 있는 국내 최대 용량의 리프트가 설치돼 편리하게 정비를 받을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현대차는 또 상용차에 특화된 대형 상용 전용서비스 협력업체(블루핸즈) 72곳을 향후 2020년까지 100여곳으로 확대키로 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