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엑소 루한 사태에 수호·백현 '인기가요' MC 어떻게 하나 했더니…

최종수정 2014.10.12 15:50 기사입력 2014.10.12 15:50

댓글쓰기

엑소 수호 백현 인기가요 MC [사진=SBS '인기가요' 캡쳐]

엑소 수호 백현 인기가요 MC [사진=SBS '인기가요'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엑소 루한 사태에 수호·백현 '인기가요' MC 어떻게 하나 했더니…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엑소의 멤버 수호와 백현이 멤버 루한 사태에도 평소대로 '인기가요' MC 역할을 해내 눈길을 끌고 있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수호와 백현은 평소와 다름없이 MC 역할을 소화했다.

생방송으로 진행된 이날 '인기가요'에서 수호와 백현은 밝은 모습으로 시청자에게 인사했다. 두 사람은 광희, 이유비와 호흡을 맞추면서 평소와 다름없는 모습이었다.
루한은 앞서 지난 10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무효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지난 10일 SM엔터테인먼트는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는 법무법인을 통해 금일 루한의 소송 제기를 접했다"고 전한 바 있다.

SM 측은 "크리스 건과 같이 소를 제기할 하등의 이유가 없는 상황에서 동일한 법무법인을 통해 동일한 방법으로 패턴화 된 소를 제기한다는 것은 그룹 활동을 통해 스타로서의 큰 인기를 얻게 되자 그룹으로서의 활동이나 소속사를 포함한 모든 관련 계약 당사자들의 이해관계를 무시하고 개인의 이득을 우선시하여 제기된 소송으로 판단된다"며 "주변의 배후 세력도 존재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는 보이프렌드, 레이나, 레드벨벳, 버나드 박, 매드타운, 소녀시대-태티서, 틴탑, 티아라, 위너, 주니엘, 비투비, 정동하, 밍스, 남영주, 이예준, 세이 예스, 록키스 등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