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가연 임요환, 세월호 특별법 제정 촉구…24일 '하루 단식' 감행

최종수정 2014.08.27 14:48 기사입력 2014.08.27 14:48

댓글쓰기

김가연 임요환, 세월호 유족들 단식 농성 지지하며 하루 단식[사진=김가연 페이스북 캡처]

김가연 임요환, 세월호 유족들 단식 농성 지지하며 하루 단식[사진=김가연 페이스북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가연 임요환, 세월호 유가족들 위해 지난 24일 '하루 단식' 감행

김가연 임요환 부부가 세월호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세월호 유가족들의 단식 농성을 지지하기 위해 하루 단식을 감행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눈길을 모으고 있다.

김가연은 지난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노란색 종이에 적은 자필메시지를 들고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김가연 임요환 부부는 이 글을 통해 "아직도 세월호 희생자들, 유가족들의 슬픔이 많은 상황인지라 저희는 그분들께 미안하고 죄송스런 마음에 비록 짧지만 하루 단식에 동참하겠습니다"고 밝혔다.

김가연 임요환은 또 "희생자들 그리고 유가족분들. 정말 미안합니다. 절대 잊지 않고 항상 기억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며 세월호 사고로 인해 고통을 겪고 있는 이들에 대한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김가연 임요환은 26일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 출연해 혼인신고를 하기까지의 과정과 악플러들로 인해 고생한 일 등에 대해 솔직한 얘기를 털어놨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