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썰전' 허지웅, 현아 악플 보며 "20대가 감당하기엔 너무도…"

최종수정 2014.08.15 11:00 기사입력 2014.08.15 11:00

댓글쓰기

허지웅이 현아에 대한 악플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사진:JTBC '썰전' 방송 캡처)

허지웅이 현아에 대한 악플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사진:JTBC '썰전'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썰전' 허지웅, 현아 악플 보며 "20대가 감당하기엔 너무도…"

허지웅이 최근 '빨개요'로 활동 중인 가수 현아를 향한 무분별한 악플에 대해 우려를 표해 네티즌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4일 방송된 '썰전'에서 허지웅은 섹시 콘셉트를 한 수 많은 아이돌 가수 중 대표 격인 현아에 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혀 관심을 끌었다. 그는 "솔직히 법에 걸리지만 않으면 상관없다고 보지만 콘셉트를 떠나 현아 개인에 대한 걱정이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현아와 관련된 기사에 달린 댓글을 본 적이 있는데 진짜 경악했다"며 "저 나이 또래 여자 아이가 웬만하면 평생 듣지 않아도 될 이야기를 어마어마하게 듣고 있다"고 말하며 현아에 대한 안타까운 심정을 전했다.

허지웅은 "보는 나조차 상처받을 정도인데 당사자는 얼마나 상처를 받을지 걱정 된다"고 전했다.
현아 악플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현아 악플, 너무 가혹하긴 해" "현아 악플, 하지만 현아도 너무 과하게 표현하긴 하니" "현아 악플, 허지웅 말도 일리가 있다"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