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부, 이용자 참여하는 '웹브라우저 업그레이드 캠페인' 전개

최종수정 2014.08.04 12:00 기사입력 2014.08.04 12:00

댓글쓰기

최신 브라우저로 'koreahtml5.kr'에 접속하면 다양한 경품 제공

[아시아경제 심나영 기자]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함께 국내 인터넷 이용환경을 개선하고, 인터넷 이용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인터넷 웹브라우저 업그레이드 캠페인’을 8월 한달간 전개한다고 4일 밝혔다.

민관 합동으로 추진되는 이번 캠페인은 네이버, 다음, SK커뮤니케이션즈, 줌인터넷, 엔씨소프트, 넥슨, 이베이코리아, 구글코리아, MS코리아, 카카오 등 우리나라 인터넷 선도기업 10개사가 참여한다.

참여사는 이용자가 KISA에서 운영하는 'www.koreahtml5.kr'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캠페인 페이지를 방문할 수 있도록 자사 웹사이트에 배너, 팝업 형태의 링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은 인터넷 이용자가 구형 브라우저(IE 9 이하)로 캠페인 페이지에 접속하면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를 안내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브라우저를 최신으로 업그레이드(IE 10 이상)한 후 이벤트에 참여하면 추첨을 통해 아이패드 등 경품도 지급된다.
최근 멀티미디어 등 다양한 애플리케이션까지 표현·제공하도록 진화된 웹 프로그래밍 언어인 HTML5로 제작된 웹사이트들이 늘어나고 있는 반면, 우리나라 이용자들 중 상당수는 이를 제대로 구현하지 못하는 구형 버전의 웹브라우저를 여전히 사용하고 있다.

HTML5 수용도가 낮은 구형 웹 브라우저를 사용하면 최신 웹 표준 기술로 만든 서비스를 정상적으로 이용할 수 없을 뿐만 아니라 최신 브라우저에 비해 보안성이 취약해 해킹의 위험성도 높아지게 된다.

미래부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우리나라 인터넷 이용자들이 인터넷 이용환경 개선에 대해 관심을 갖도록 유도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다양한 이용자 인식제고 활동을 전개해 나갈 방침이다.

이진규 미래부 인터넷정책관은 “국제표준에 부합하는 웹 환경이 정착되기 위해서는 웹 사이트 운영자, 웹 개발자, 인터넷 이용자가 다함께 노력해야 한다”며 “앞으로 웹 개발자 대상의 세미나 및 컨퍼런스를 개최하여 글로벌 웹표준(HTML5) 기술 도입도 촉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심나영 기자 sn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