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철도공단, 파라과이 경전철사업 타당성조사 용역 수주

최종수정 2014.08.04 09:31 기사입력 2014.08.04 09: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한국철도시설공단은 지난달 31일 파라과이 수도 아순시온에서 파라과이 정부의 사업 대행기관인 아순시온공과대학(FIUNA)과 '아순시온~으빠까라이간(44㎞) 경전철사업 타당성 조사용역' 계약을 체결했다. 필리핀, 인도네시아, 중국에 이어 올해 4번째 해외철도사업 수주 성과다.

이 사업은 아순시온 일대의 교통 정체를 해결하고 교통 인프라를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 계약금액은 109만달러다. 철도공단 관계자는 "그동안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함께 '파라과이 철도 및 도로 인프라 사업 타당성 조사용역'에 대한 기술지원을 하며 파라과이 정부의 신뢰를 얻을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철도공단은 이번 사업이 파라과이 철도 건설사업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관계자는 "파라과이 정부에서 추가로 발주할 예정인 설계·건설사업관리용역도 공단이 참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앞으로 국내 건설, 자재업체들이 해외철도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교두보 역할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