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투협, 멕시코·콜롬비아 증권업협회와 MOU 체결

최종수정 2014.06.27 11:40 기사입력 2014.06.27 11: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한국금융투자협회(금투협)는 멕시코증권업협회(AMIB) 및 콜롬비아증권업협회와 양해각서(MOU)를 각각 체결하고 양국간 증권산업 및 시장발전을 위한 업무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멕시코협회와 23일, 콜롬비아 협회와 26일 각각 체결한 양해각서에는 양국의 금융투자관련 법률, 거래시스템 등 증권시장과 산업관련 정보 교류방안 등 업무협력 방안이 포함돼 있다. 또 시장 전문가 연수프로그램 등도 공동 추진할 예정이다.

박종수 금투협 회장은 이번 MOU 조인식에서 "밀라(MILA, 콜롬비아·페루·칠레 3국의 증권거래시장 통합기구) 참여로 중남미 최대 자본시장의 일원이 되는 멕시코, MILA 창립멤버인 콜롬비아 증권업계와 우리 증권업계가 협력해 글로벌 자본시장에서의 위상을 강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금투협은 MOU 체결에 앞서 콜롬비아증권업협회와 공동으로 한·콜롬비아 금융투자협력 세미나를 콜롬비아 수도 보고타에서 개최했다. 이 세미나에는 한국과 콜롬비아 증권업계 대표 10여명이 참석해 양국 자본시장 현황을 공유하고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1대1 미팅이 진행됐다.

세미나 이후 마련된 기자회견장에서 박 회장은 현재 콜롬비아 하원에 계류 중인 한국과 콜롬비아간 자유무역협정(FTA)도 조속히 처리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콜롬비아 증권업계는 이번 양국간 교류를 계기로 내년 중 한국방문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 MILA :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