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6·4선거]與野 한 목소리로 "이번 선거는 '균형 선거'"

최종수정 2014.06.05 11:09 기사입력 2014.06.05 11:02

댓글쓰기

-與 "국민의 빈틈없는 균형 감각 감사"
-野 "새정치민주연합엔 견제를. 새누리당엔 균형을 준 선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여야 지도부는 5일 6·4 지방선거 결과에 대해 한 목소리로 "민심(民心)이 균형 감각을 가져다 준 선거"라고 평가했다. 승리와 실패가 함께 한 선거라는 분석이다.

이완구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국민의 빈틈 없는 균형감각에 감사드린다"면서 "민심의 무서움을 다시 한번 절감한다"고 말했다.

이어 "두려운 마음을 결코 잊지 않고 국가대개조로 승부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원내대표는 "박근혜 대통령에게 다시 한번 국가개조의 책무를 이루라는 기회를 준 것"이라고 선거를 평가하며 "국민들이 표현하는 민심을 국가의 미래를 위해 일하라는 준엄한 명령으로 받아들이며 더욱 겸손하고 낮은 자세로 다가가겠다"고 덧붙였다.
박영선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도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 선거를 통해 국민이 주신 키워드는 견제와 균형이었고, 시대정신은 사람과 안전임이 확인됐다"고 자평했다.

그러면서 "사람과 생명의 가치가 우선되는 대한민국을 위해 국민 안전과 우리아이들 미래 위해 절대로 물러서지 말라는 시대정신을 다시 한번 되새긴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국민은 새정치민주연합에 견제의 힘을, 여당에겐 균형있는 국정운영을 하라는 명령을 내렸다"며 "새정치민주연합은 더 깊은 반성과 성찰 속에서 책임있게 실천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면서 박 원내대표는 "국민 한분 한분의 소중한 선택의 깊은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겠다"며 "우리(새정치민주연합)부터 변하고 혁신하겠다"고 강조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