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심재철 "관료 셀프개혁 주문은 부적절"

최종수정 2014.05.01 09:53 기사입력 2014.05.01 09: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심재철 새누리당 최고위원은 1일 세월호참사 후속 대책과 관련해 "관료들에게 셀프개혁을 주문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하다"고 지적했다.

심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국가안전재난 확대최고위원회의'에서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달 29일 국무회의에서 인사시스템 전반에 대한 개혁방안 마련을 지시한 것을 언급하며 이같이 밝혔다.
심 최고위원은 "공무원이 바로 개혁의 대상이자 당사자인데 어떻게 셀프개혁을 하겠느냐"면서 "공무원이 아닌 민간전문가들이 개혁방안을 만들어 실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관료사회 전체가 아니라 소수 부처에 집중해 성과를 내야 한다"면서 "국가안전처의 새로운 설계와 더불어 이번 사고에 대한 책임추궁 과정에서 제대로 된 샘플을 만들어야 국가개조와 적폐 철폐에 성공할 수 있다"고 말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