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약품, 라이징스타 시리즈 Ⅱ 개최

최종수정 2014.02.12 14:57 기사입력 2014.02.12 14: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현대약품 은 클래식 계의 신진 아티스트를 소개하는 아트엠콘서트 ‘라이징스타 시리즈Ⅱ’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57회째 진행되고 있는 아트엠콘서트는 현대약품이 지속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운영중인 클래식 콘서트로 연1회 ‘라이징스타 시리즈’를 통해 촉망 받는 클래식 뮤지션을 소개하고 있다.

지난해 피아니스트 문지영에 이어 올해 라이징스타 시리즈의 주인공으로 선정된 아티스트는 ‘포스트 사라 장’으로 각광 받고 있는 바이올리니스트 이수빈 양이다.

아트엠콘서트 역대 최연소 출연자(14세)인 바이올리니스트 이수빈 양은 지난해 모스크바 오이스트라흐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주니어 부문 1위, 2012 예후디 메뉴인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주니어 부문에서 2위를 기록해 주목 받았다.

현재는 ‘한국 바이올린 계의 대모’라 불리는 김남윤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의 지도를 받고 있는 촉망 받는 바이올린 영재다.
이수빈 양은 모차르트, 차이코프스키, 생상스 등으로 구성된 이번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국내외 유명 콩쿠르를 휩쓴 영재 바이올리니스트의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할 예정이다.

‘라이징스타 시리즈Ⅱ’는 오는 15일 오후 3시 방배동 유중아트센터에서 열리며, 공연 수익금은 전액 한국문화예술위원회에 기부된다.

현대약품은 유스트림을 통해 이수빈 양의 공연 실황을 온라인 생중계해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현장의 감동을 전달한다는 방침이다.

아트엠콘서트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트엠콘서트 라이징스타 시리즈를 통해 신인 음악가들에게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 나아가 국내 클래식 문화의 저변 확대를 위해 노력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