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수현 오열…시청자 울리는 '명품' 김수현 눈물 연기

최종수정 2014.01.24 14:07 기사입력 2014.01.24 09:52

댓글쓰기

▲김수현 눈물.(출처: SBS '별에서 온 그대' 방송영상 캡처)

▲김수현 눈물.(출처: SBS '별에서 온 그대' 방송영상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수현 오열 장면이 안방극장을 적셨다.

김수현은 23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12회에서 자신이 외계인임을 고백하고 천송이(전지현 분)에 대한 비극적 사랑을 슬퍼하는 눈물연기를 선보였다.
이날 김수현은 1분도 채 되지 않는 에필로그 동안 그동안 억눌린 감정을 쏟아내는 눈물을 흘렸다. 사랑하는 사람을 두고 떠나야 하는 도민준의 마음을 단번에 보여준 것.

앞서 천송이에 대한 마음을 정리하라는 장영목(김창완 분)의 조언과 자신이 400년전 외계에서 왔음을 고백하는 장면과 이어지며 눈물연기는 더욱 애절하게 다가왔다.

김수현 오열 장면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수현 오열, 보면서 정말 많이 울었다", "김수현 눈물, 제발 해피엔딩으로 끝나길", "김수현 오열, 눈물연기 하나는 김수현이 최고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