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자연의 소리 더한 2014년형 스마트에어컨 'Q9000' 출시

최종수정 2014.01.14 11:00 기사입력 2014.01.14 11:00

댓글쓰기

초절전 디지털 인버터 채용, 초절전 기능 구현

삼성 스마트에어컨 Q9000

삼성 스마트에어컨 Q9000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삼성전자가 전력 소모량은 더 줄이고 냉방 기능은 더 강력한 스마트에어컨을 출시했다. 시원한 바람에 자연의 소리까지 재현한 감성을 더했다.

14일 삼성전자는 스마트에어컨 '2014년형 Q9000'을 출시했다. 이 제품은 바람이 나오는 토출구에 골프공 표면에 굴곡을 새겨 공기 저항을 줄이는 딤플의 원리를 응용한 아이스 딤플 기술을 적용해 바람을 더 멀리 보낼 수 있다.

3개의 바람문은 각각 열고 닫을 수 있어 총 8가지 냉방모드를 이용할 수 있다. 3개의 바람문을 모두 연 강력 냉방 기능과 1개만 여는 초절전 냉방 기능에 바람문의 측면만 열어 먼 곳까지 냉기를 순환시키는 와이드 기능을 추가했다.

초절전 디지털 인버터를 채용해 에너지효율 1등급을 획득했다. 1등급 보다 150% 더 효율이 좋은 에너지 프론티어를 달성해 긴 여름에 자주 사용해도 부담이 없다. 바람문을 조절할 경우 전기요금의 추가 절감도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2014년형 Q9000 개발과 함께 한계령의 기류 패턴을 측정해 구현한 자연 풍량에 새, 파도 등의 자연 음향을 들려주는 '휴(休) 바람'과 다이렉트 제습 기능을 내장했다. 여기에 0.1㎛의 초미세먼지까지 잡는 '4계절 청정필터'와 불쾌한 냄새를 없애는 '숯 탈취 필터'를 채용한 공기청정 기능, 유해 세균을 제거하는 '바이러스 닥터'까지 더해 사계절 내내 건강한 실내환경을 구현한다.

벽걸이형 에어컨도 기존 사각형에서 벗어나 세계 최초로 트라이앵글 디자인을 채택했다. 그 결과 기류량을 22% 늘려 훨씬 강력한 냉방을 지원한다. 벽걸이형 에어컨 최초로 첫 가동시에는 강하게 희망온도에 도달하면 쾌적한 냉방으로 조정해주는 '투스텝 쿨링' 기능과 초절전 디지털 인버터를 채용해 에너지 효율 1등급을 달성한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홈 멀티 제품을 기준으로 250만~550만원 선으로 오는 3월 31일까지 예약판매가 진행된다.

명진규 기자 ae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