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카놀라유, 콩기름 제치고 '국민 식용유' 등극

최종수정 2014.01.13 08:46 기사입력 2014.01.13 08:46

댓글쓰기

카놀라유, 콩기름 제치고 '국민 식용유' 등극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프리미엄 식용유 카놀라유가 3년 연속 판매순위 1위를 차지하며 전통의 콩기름을 제치고 가정 내 가장 많이 소비되는 '국민 식용유'로 등극했다.

1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카놀라유의 시장 규모는 1100억원으로 전년(1024억원) 대비 7.4% 성장했다.

카놀라유는 2010년 712억원, 2011년 841억원, 2012년 1024억원, 지난해 1100억원으로 매년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반면 콩기름은 2010년 890억원, 2011년 828억원, 2012년 821억원, 지난해 710억원으로 추락했다.

이처럼 카놀라유가 고성장을 보이며 국민 식용유로 자리 잡는 데에는 발연점(가열했을 때 연기가 발생하는 온도)이 높아 부침, 튀김, 구이, 볶음 등 한국인들이 즐겨먹는 다양한 요리 활용이 가능하고, 가격도 올리브유, 포도씨유 등 다른 프리미엄 식용유 대비 40% 이상 저렴하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된다.
또한 식용유 자체에 맛과 냄새가 없어 원재료의 풍미를 제대로 살릴 수 있고, 건강에 좋은 올레인산을 비롯한 불포화지방산이 90% 이상으로 가장 높다는 점도 한 몫 했다.

카놀라유는 유채꽃씨로부터 추출한 식용유로, 포화지방산이 가장 적게 함유된 것이 특징이다. 발연점이 240℃로 높기 때문에 돈까스, 새우튀김, 군만두 등 튀김요리를 바삭하게 튀길 수 있고, 명절 시즌 부침요리, 샐러드, 드레싱용으로 많이 쓰인다.

한편 AC닐슨 기준 지난해 카놀라유 시장 점유율은 CJ제일제당이 30.7%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이어 동원F&B 21.7%, 대상 17.9%, 사조해표 16.5%, 오뚜기 10.3%로 그 뒤를 잇고 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