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작구, 양육경험 있는 아이돌보미 모집

최종수정 2013.10.29 07:01 기사입력 2013.10.29 07: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동작구(구청장 문충실)가 맞벌이 등으로 아동 양육이 어려운 가정을 돌볼 아이돌보미를 모집한다.

구는 지난 21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맞벌이와 취업한부모, 장애부모 아동들의 양육을 돌볼 아이돌보미 10여명을 모집한다.
문충실 동작구청장

문충실 동작구청장

1차 서류심사와 2차 면접후 최종합격자를 가리며 교사와 간호사 자격증 소지자는 우대하며 양성교육 80시간을 면제 받는다.

아이돌보미는 채용 확정후 서울시 건강가정지원센터에서 80시간 양성교육을 받고 오는 12월 또는 1월초부터 돌봄 사업에 투입된다.

동작구의 경우 지난 2007년부터 아이돌보미 사업이 시작된 이래 60여명 아이돌보미가 활약하고 있으며 이번 모집은 아이돌보미 확충 차원에서다.
올해까지 963가정이 아이돌보미 회원으로 가입하는 등 신규 가입 가정이 꾸준히 늘고 있다.

아이돌보미 서비스를 원하는 가정은 동작구 건강가정진원센터(599-3301)로 신청하면 된다.

회원 가입 대상은 만 3개월~만12세 이하 아동을 둔 가정이 대상이다.

아동돌보미 이용비는 아동 1인 기준 시간당 5000원이며 소득에 따라 차등 지원된다.

구 관계자는 “부모의 맞벌이와 야근, 출장, 질병 등으로 아이를 돌보기 어려운 가정에 아이돌보미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아이들을 안전하게 보호하고 가정의 아동양육 부담을 경감시켜 주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