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듀박스, 내년 1월 모바일 게임 '삼국카드 배틀' 출시

최종수정 2012.11.06 11:06 기사입력 2012.11.06 11:0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소연 기자] 더블유에프엠 가 모바일 게임 개발사인 아이콘온과 전략적 제휴를 통해 모바일 게임 ‘삼국카드 배틀(가칭)’을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내년 1월 출시를 목표로 개발중인 모바일 게임 ‘삼국카드 배틀’은 삼국지 이야기를 기반으로, 기존 카드배틀 게임에 보드게임 형식을 결합한 것이 특징이다.

삼국지의 장수를 카툰풍의 일러스트로 재탄생시켜 게임의 흥미를 더해주고 비슷한 레벨의 유저끼리 경쟁하는 패왕전, 각 세력의 유저들이 모여서 함께 경쟁하는 공성전 등 다양한 게임방식을 통해 보다 박진감 넘치는 게임을 구현했다. 회사측은 영어, 중국어, 일본어 버전도 동시에 개발해 세계 모든 스마트 기기 사용자들에게 ‘삼국카드 배틀’를 선보일 방침이다.

에듀박스는 이번 게임개발을 통해 모바일 게임시장을 본격 공략할 계획이다. 에듀박스는 지난달에 오픈한 온라인 레이싱게임 ‘히트더로드’도 스마트기기에서 즐길 수 있도록 모바일 버전으로 개발하기로 했다.

에듀박스는 이미 스마트러닝 관련 전담부서를 운영하며 ‘싱싱투게더’, ‘이보영의 굿바이 콩글리쉬’ 등 다양한 학습 애플리케이션을 선보여 왔다.
에듀박스 관계자는 “스마트기기의 확산과 함께 관련 교육, 게임 등 관련 시장도 크게 성장하고 있다"며 “2013년 모바일 게임과 에듀테인먼트 어플리케이션을 10종 이상 출시해 스마트분야 사업이 에듀박스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소연 기자 nicks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