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KOICA, 개발도상국 '모바일 헬스' 사업 협력

최종수정 2012.11.06 11:00 기사입력 2012.11.06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와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이 '모바일 헬스' 사업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모바일 기기를 활용해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바일 헬스는 병원에 가기 어려운 개발도상국 지역 주민들을 위한 효과적인 보건의료서비스 지원 방식으로 떠오르고 있다.

삼성전자는 이번 협력에서 모바일 헬스 관련 솔루션 개발, 스마트 모바일 기기, 개발 인력을 KOICA는 개발도상국 현지 인프라와 보건의료 분야 공적개발원조(ODA) 진행한 경험을 각각 제공할 계획이다.

이는 특히 개발도상국의 모성, 아동의 기초보건 정보 데이터 구축에 활용돼 개발도상국의 모자보건과 지역보건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와 KOICA는 향후 유니세프(UNICEF) 등 국제기구와 미국국제개발처(USAID) 등 선진 원조기관들과 모바일 헬스 협력 관계 구축도 진행할 계획이다.
김종신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의 모바일 기기, 모바일 헬스 관련 솔루션과 개발도상국에 대한 KOICA의 인프라 등 값진 경험들이 연계돼 개발 도상국을 대상으로 효과적인 모바일 헬스 사업 협력 관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