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유엔총회서 北 인권문제 논의

최종수정 2012.11.03 14:48 기사입력 2012.11.03 14: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정부가 2일(현지 시간) 뉴욕에서 열린 제67차 유엔총회에서 탈북민과 이산가족 등 북한인권 관련 문제를 제기했다.

우리 정부 대표인 신동익 주 유엔대표부 차석대사는 이날 열린 제3위원회 북한인권 특별보고관과의 토의에서 탈북민 보호와 관련해 강제송환금지 원칙 준수를 촉구했다고 외교통상부가 3일 전했다. 이와 함께 북한 내 정치범 수요소문제를 좀 더 검토하겠다는 유엔 보고관의 계획을 환영하면서 신숙자 씨 모녀 등 연좌제에 따른 수감자를 석방하라는 보고관의 권고를 북한이 이행하도록 촉구했다.
이밖에 식량문제 등 인도적 위기와 이산가족ㆍ납북자ㆍ국군포로 등 북한 내 인권과 관련해 각종 사안들에 대해 논의했다. 유엔의 특별보고관은 이번 총회에 제출한 보고서에서 북한의 인권상황이 지속적으로 나빠지고 있다고 평가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