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상, 쇠고기 진국다시 2년만에 매출 150억 돌파

최종수정 2012.07.03 08:40 기사입력 2012.07.03 08:40

댓글쓰기

대상, 쇠고기 진국다시 2년만에 매출 150억 돌파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 대상 이 지난 2010년 6월에 업소용 조미료로 선보인 '쇠고기 진국다시'가 출시 2년 만에 누적매출 150억 원을 돌파했다.

출시 첫 해 48억의 매출을 올린 데 이어 지난 1년간 120% 증가한 106억 원의 매출을 달성하며 누적매출 154억을 기록했기 때문. 출시 2년 만에 150억의 장벽을 가뿐히 뛰어넘은 것이다. 대상측은 올 하반기까지 200억 누적 매출을 무난히 돌파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국리서치 결과 CJ 종합조미료의 중량기준 점유율은 2010년 76.1%에서 64%로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대상의 종합조미료는 11.4%에서 13.4%까지 늘어났다.

이처럼, 대상의 쇠고기 진국다시가 단기간에 선전할 수 있었던 요인으로 좋은 품질의 맛과 합리적인 가격을 꼽는다. 쇠고기 진국다시는 특허 받은 가마솥공법을 적용해, 진하고 깊은 맛이 식어도 변치 않고 일정한 수준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해 준다. 가격은 경쟁 제품보다 40% 가량 저렴해서 식당업소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정찬기 쇠고기 진국다시 브랜드 마케터는 "같은 품질이라면 보다 합리적인 가격의 제품을 선택하는 가치소비가 선호되면서, 출시 2년 만에 이처럼 좋은 성과를 얻은 것으로 보인다"며 "내년에는 매출300억원을 목표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