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게임빌, 1분기 해외매출 5배 성장..'스마트폰 게임의 힘'

최종수정 2012.05.14 09:45 기사입력 2012.05.14 09:45

댓글쓰기

게임빌, 1분기 해외매출 5배 성장..'스마트폰 게임의 힘'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게임빌은 올해 1분기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166억원, 영업이익 62억원, 당기순이익 52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이 각각 160%, 131%, 105% 성장한 수치다.

특히 게임빌은 스마트폰 게임 매출 비중 92%, 부분유료화 매출 비중 91%를 달성하며 시장 변화에 성공적으로 대응하는 모습을 보여 주고 있다. 해외 매출도 65억원을 기록하며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37% 성장한 것이다.
이 같은 1분기 성과는 '제노니아 시리즈', '게임빌 프로야구 시리즈', '카툰워즈 시리즈', '에어펭귄' 등 국내·외 시장에서 이미 글로벌 브랜드로 자리매김한 게임들의 꾸준한 흥행에 '에르엘워즈', '플랜츠워', '에이스트', '라스트워' 등 다수의 신규 게임들의 인기가 가세한 결과로 풀이된다.

게임빌 관계자는 "주력 시장인 북미 시장의 매출 성장에 이어 일본 등 아시아권 시장도 해외 매출의 26%를 차지하며 성장의 폭을 넓히고 있다"며 "2분기에도 에픽레이더스, 펀치히어로, 에르엘워즈2, 카툰워즈2 등 국내에 16종, 해외에 12종의 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용국 게임빌 부사장은 "스마트폰과 오픈마켓은 모바일 게임 산업에 새로운 성장 기회와 함께 글로벌 경쟁이라는 숙제도 안겨줬다"며 "그 동안 쌓아온 글로벌 사업 기반을 바탕으로 세계 속에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