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석채 KT 회장, "LTE 전용 무제한데이터 서비스는 어렵다"

최종수정 2012.01.02 11:00 기사입력 2012.01.02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이석채 KT 회장은 2일 개최된 롱텀에볼루션(LTE) 서비스 출시 기자간담회에서 "4세대(4G) LTE 요금제 전용 무제한데이터 서비스는 자원의 유한성때문에 현실적으로 어렵다"며 "3G 고객은 현재 무제한데이터 서비스를 누리고 있으며 LTE 고객도 19만개에 달하는 와이파이(Wifi) 액세스포인트(AP) 등으로 데이터 사용은 열려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