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백화점, 여름세일 마지막 주말 행사 풍성

최종수정 2010.07.09 23:47 기사입력 2010.07.09 10: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11일까지 진행되는 백화점들의 여름 정기세일이 막바지에 접어들면서 고객 유치를 위한 판촉 경쟁이 한창이다.

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은 행사 마지막 주말인 9∼11일 전 점포에서 4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가방을 증정하고 본점과 영등포점, 강남점에서는 스포츠웨어 브랜드 노티카 제품을 30∼60% 할인 판매한다.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은 11일까지 10개 보석 브랜드가 참석하는 '다이아몬드 페어'를 열어 다이아몬드, 사파이어, 에메랄드 등 보석 신상품을 선보이고 웨딩 패키지 등을 20∼50% 싸게 판매한다.

같은 기간 신세계백화점은 전 점포에서 신세계 카드로 10만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바캉스용 쿨러백을 점포별로 1000개씩 증정한다.

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은 '쥬시꾸띄르 인기 아이템전'을 열어 봄·여름 상품을 모두 반 값에, '질샌더와 에르마노설비노 특별전'에서는 2009년 이전 상품을 50~90% 싸게 판매한다.
AK플라자 구로본점에서는 '유명가구 진열상품전'을 통해 보아스, 인퍼니쳐 등의 진열상품들을 30~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무료로 종목 상담 받아보세요


조인경 기자 ikjo@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