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어쩌다 어른’ 이상민, 무대 공포증 앓던 과거 고백

최종수정 2017.10.13 00:54 기사입력 2017.10.13 00:54

사진=tvN '어쩌다 어른'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이상민이 자신의 두려움을 고백했다.

12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어쩌다 어른’에서 이상민은 ‘두려움을 느끼는 어른들에게’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이날 이상민은 “무대 공포증이 심했다”며 “무대에 올라가면 머리가 하얘지고 음정, 박자가 하나도 생각이 안 났다”고 고백했다.

이어 이상민은 “내가 할 수 있는 것은 음악을 듣고, 일기를 쓰고, 메모하는 것이었다”며 “지금도 휴대폰에는 메모 앱이 있고, 하루 2,3개씩 기록하고 있다”며 자신의 두려움 극복법을 털어놨다.
한편 이날 이상민은 23살에 수입차를 현금으로 구매했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