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文 42.0% 安 31.8%…1주만에 10%포인트 격차

최종수정 2017.04.21 04:08 기사입력 2017.04.20 12:00


[아시아경제 부애리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와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의 지지율 격차가 한 주 사이에 10%포인트 이상 벌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JTBC가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18~19일 양일간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문 후보는 5자구도에서 42.0%의 지지율을 얻어 31.8%에 그친 안 후보를 10.2%포인트 차이로 따돌리고 1위를 지켰다.

같은 기관의 1주일 전 조사에서는 5자구도에서 안 후보가 38.3%를 기록해 문 후보 38.0%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었다. 1주 만에 문 후보가 안 후보를 오차범위(±2.8%포인트) 밖으로 밀어냈다. 문 후보 지지율은 4.0%포인트 상승했고, 안 후보 지지율은 6.5%포인트 떨어졌다.

이어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8.5%,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 3.9%, 심상정 정의당 후보 3.6% 순이었다. 홍 후보는 지난주 6.5%에서 2%포인트 상승했고, 유 후보는 지난주 2.1%에서 1.8% 포인트 올랐다.

한편 이번 조사는 유무선 전화 임의전화걸기(RDD) 표본 프레임 무작위 추출 방식으로 전화조사원 인터뷰를 통해 이뤄졌다. 전국 유권자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됐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2.8%포인트였고, 응답률은 16.9%였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조하면 된다.


부애리 기자 aeri345@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