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성민 결국 최종 뇌사 판정…장기기증 통해 5명에게 새 생명 전달

최종수정 2016.06.26 13:24 기사입력 2016.06.26 13:12

댓글쓰기

김성민 /사진=아시아경제 DB

김성민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배우 김성민이 장기기증을 통해 5명에게 새로운 생명을 선사했다.

26일 의료계에 따르면 김성민을 치료 중인 서울성모병원 의료진은 이날 오전 2시경 1차 뇌사 판정을 내렸다. 이후 10시 15분경 김성민의 최종 뇌사 판정이 내려졌다.
김성민의 가족들은 1차 뇌사 판정이 나온 이후 장기기증에 동의한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민 씨 유가족은 "평소 김씨가 장기기증의 뜻을 밝혀 왔으며, 의미있는 임종을 위해 모든 장기기증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에 김성민의 장기는 콩팥, 간장, 각막 등이 새로운 생명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에 5명의 새로운 생명이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지난 24일 김성민은 부부싸움을 하고 자택 화장실에서 넥타이로 목을 매 자살을 기도했다. 경찰과 구급대가 출동해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의식은 돌아오지 않았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