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우 김성민, 자살 시도 ‘의식 불명’…사건 전 아내와 큰 다툼

최종수정 2016.06.24 10:32 기사입력 2016.06.24 08:27

댓글쓰기

김성민. 사진=스포츠투데이 제공

김성민. 사진=스포츠투데이 제공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배우 김성민(43)씨가 24일 새벽 자살을 시도해 병원에 입원 중인 것으로 스포츠조선 확인결과 드러났다.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오전 1시55분쯤 서울 서초구의 자택 내 샤워실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김씨를 발견한 경찰이 119에 신고했고 김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당시 김씨는 넥타이로 목을 맨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이 있기 40분쯤 전에 김씨와 그의 아내 사이의 다툼이 있어 신고를 받은 경찰이 김씨 자택에 출동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경찰은 “친척 집에서 자겠다”고 요청하는 김씨의 아내와 자녀를 데리고 현장을 나왔다.

이후 김씨 아내는 경찰에 “평소 김씨가 술을 먹으면 ‘죽겠다’는 말을 많이 했다”며 김씨 신변 확인을 요청했고, 이에 재차 출동한 경찰에 사건 현장을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병원에 입원한 김씨는 의식이 없는 상태로 인공호흡기를 착용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배우 김성민은 2002년 임상한 작가의 히트작 '인어아가씨'로 데뷔했다. '앞집 여자', '왕꽃선녀님', '돌아온 싱글', '다이아몬드의 눈물', '환상의 커플', '가문의 영광'등 방송사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해왔다.

KBS2TV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으로 다양한 끼를 선보이며 긍정적이고 유머감각 있는 모습으로 사랑을 받아왔다. 하지만 지난해 3월 서초구 자택에서 마약투약(마약류 관 혐의)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